즐겨찾기 추가 2022.05.26(목) 18:08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인물
연예
영화
음악
공연
학회/전시회
세미나
디자인/건축
미술/사진
박물관/문화재
출판
English 日文 中文

예술의전당,토요일 오전, 화려한 음의 세계로!

살랑살랑 부는 봄바람 위에 각양각색의 색채들이 흩뿌려진다.

2022-05-11(수) 13:24
사진=2010년 처음 시작해 햇수로 13년을 맞는 ‘토요콘서트’는 매월 셋째 주 토요일 오전 11시에 개최되어 평범한 주말 오전을 클래식 선율로 채워주는 국내 대표 마티네 콘서트다. 토요콘서트는 다른 예술의전당 마티네 콘서트와 달리 작품의 전 악장을 연주하는 정격 음악회로 보다 깊이 있는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이에 더해 오케스트라를 이끌며 음악의 방향을 결정하는 지휘자가 직접 들려주는 ‘음악의 해석을 엿볼 수 있는 해설’ 또한 토요콘서트만이 가지는 매력 포인트다.
[신동아방송=박대영 기자]예술의전당은 오는 5월 21일(토) 오전 11시 콘서트홀에서 ‘신세계와 함께하는 2022 예술의전당 토요콘서트(이하 토요콘서트)의 백 다섯 번 째 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5월 공연에는 매회 최고의 연주력으로 무장한 지휘자 여자경과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가 만나 베버와 림스키-코르사코프의 곡으로 화려한 오케스트라 색채를 그려낸다.

1부는 동양인 최초로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오케스트라의 관악 종신수석단원으로 활동한 클라리네티스트 조인혁이 협연자로 나선다. 그가 선사할 베버의 클라리넷 협주곡 제1번은 목관악기가 빚어낼 수 있는 최고의 진수를 보여주는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이 곡은 고전적인 형식 속에 화려한 색채미가 담겨 있어 다양한 음색을 내는 클라리넷의 매력이 극대화되어 더욱 기대되는 곡이다. 2부에서는 보다 풍부한 색채를 느낄 수 있는 림스키-코르사코프의 ‘세헤라자데’로 이어간다.

악장마다 다양한 악기의 음색과 화려한 관현악법을 구사하며 아라비안나이트의 동화 속 스토리가 묻어나는 작품으로 림스키-코르사코프의 최대 걸작으로 손꼽힌다. 상반기 토요콘서트를 이끌고 있는 여자경(현 강남심포니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이 연주 전에 직접 들려주는 수준 높은 해설 또한 본 공연의 관람 포인트다. 청중 수준이 높아진 만큼 가벼운 해설이 아닌 음악에 대한 깊은 성찰과 연구가 오롯이 담겨있다.

연주는 대한민국 교향악 역사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가 함께 하며 웅장하고 힘 있는 선율로 객석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토요콘서트는 지휘자가 직접 들려주는 ‘음악의 해석을 엿볼 수 있는 해설’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마티네 콘서트로, 유명 작품에 치중되는 편식을 막기 위해 균형 있게 곡목을 선정하여 편견 없이 클래식 본연의 매력을 전해줄 정통 음악회다.

2022년에는 3월 라흐마니노프와 드보르자크 작품을 시작으로, 4월에는 브루흐와 스트라빈스키. 라벨에 이어 베버와 림스키-코르사코프(5월), 무소륵스키(6월), 라흐마니노프(7월), 베를리오즈(8월), 차이콥스키(9월) 등 거장들이 남긴 색채가 넘치는 작품들을 매월 만나볼 수 있다.

또한 KBS교향악단, 국립심포니, 경기필하모닉, 강남심포니 등 국내 최고의 오케스트라 선율에 △피아니스트 문지영, 박종해, 한상일, 최형록, △바이올리스트 김다미, 백주영, △클라리네티스트 조인혁, △첼리스트 이호찬 등 내로라하는 아티스트들이 토요콘서트의 무대를 빛내줄 예정이다.
박대영기자 dypark@sdatv.co.kr
        박대영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충남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cn.co.kr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신동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